통기타 일렉기타 베이스기타 클래식기타 스트링 악세사리 기타이펙터 기타엠프 우쿨렐레 드럼 건반악기 관현악기 교육용악기 레코딩/PA장비

  • 통기타 (어쿠스틱기타)
  • 일렉기타
  • 베이스 기타
  • 클래식 기타
  • 스트링 (기타줄)
  • 악세사리(튜너/스텐드/멜빵/피크..etc)
  • 기타 이펙터
  • 기타 엠프
  • 우쿨렐레
  • 드럼(DRUM)
  • 건반악기
  • 관현악기
  • 교육용악기
  • 레코딩/마이크/PA장비

현재 위치

  1. 기타 이펙터

기타 이펙터

[알림] 본 상품은 국내 재고상황이 유동적이오니 구매 전 유선상담요망

아텍 TWIN HEAD 품절

아텍 TWIN HEAD 기본 정보
기타K 특가 [쿠폰+8,000원 적립금 중복적용가]
쿠폰적용가 0원
할인판매가 99,000원
할인가
소비자가 0원
적립금
  • 900원 (1%)
  • 무통장 결제시 적립금 0( %) 무
  • 카드 결제시 적립금 0( %) 카
  • 실시간 계좌 이체시 적립금 0( %) 실
  • 적립금 결제시 적립금 0( %) 적
  • 휴대폰 결제시 적립금 0( %) 휴
브랜드 Artec
원산지 China
수량

updown

국내/해외배송

장바구니 담기 바로 구매하기 관심상품 등록 쇼핑 계속하기



 

 

 

 


 

 

 

 

 

TWINHEAD

 

EFFECTOR로서의 DISTORTION 은 주로 한 개의 OP-AMP 와 DIODE를 이용한 것이 대부분입니다. 이 회로에 TONE을 컨트롤 하는 부분이 들어가 있는 것이 있습니다. 이러한 DISTORTION 은 높은 GAIN을 갖고 많이 찌그러진 소리를 내며. 즉 DISTORTION 으로서 충분한 작동을 한다는 것을 의미 하기도 하지만. 그러나 기타플레이어가 동경하는 궁극적인 사운드는 그것을 넘어 조금 다른 것을 필요로 하고 있습니다. 그것을 쉽게 표현하자면 감성이 살아서 숨쉬는 사운드로서, 연주자의 핑거링과 피킹의 미세한 뉘앙스에 따라  폭넓고 다양한 표현력으로 사운드가 실현되어지는 것을 필요로 하는것입니다. 특히 블루스 주법을 연주하려면 더욱 그렇습니다. 살살치면 깨끗한 사운드도 나고, 강하게 치면 드라이브가 잘 걸린 소리가 나기도 하는 그런 ‘손맛’을 표현 해주는 이펙터를 원한다는 의미죠. TWINHEAD 는 DISTORTION 이라고 하기보다는 이러한 ‘손맛’을 내는 EFFECTOR 라고 할 수 있습니다. 현재까지 이펙터의 역사상 AMP-SIMULATOR-DRIVE 종류가 유수의 유명 회사에서 출시되었고 인기를 끌었었습니다. 나름대로 각각의 개성을 지닌 ‘손맛’을 선보였는데 이러한 제품군들에 대한 오랜리서치와 리뷰, 그리고 뮤지션으로서의 경험을 통해 효과적인 특성을 가진 두 종류의 주파수대역특성을 정하여 TWINHEAD에 적용하여. 강력하게 뻗어나가는 헤비메탈풍의 클래식 드라이브와, 블루스 애드립에 어울릴듯한 카랑카랑한 드라이브 사운드를 재현하였고. 이것을 각각 게인을 조절하게 해 놓고 저음과 고음을 보강할 수 있도록 개발되었습니다. 싱글픽업과 험버킹픽업이 다 장착된 기타를 사용한다면 TWINHEAD 만으로도 다양한 사운드를 즐길 수 있을 것입니다.

 

 

아텍사운드의 Stompbox  Effector 시리즈는 모두 매우 특별한 DIRECT-BYPASS 방식의 시스템을 적용하고 있습니다. DIRECT-BYPASS 라는 것은 이펙터를 사용하지 않을 때에 회로에 의존하지 않고 직접 BYPASS 해 준다는 의미로, 이것을 확인해 보려면 BYPASS 시에 전원을 제거 해보면 알 수 있습니다. 이 때 흔히 사용하는 많은 종류들의 EFFECTOR 제품들은 소리가 나지 않는 현상을 보입니다. 이것은 ACTIVE-BYPASS 또는 BUFFERED-BYPASS 라고 부르는 -즉 회로를 통해 BYPASS 한다는 증거입니다. 이 두 가지의 장단점은 무엇일까? ACTIVE-BYPASS 의 경우는 항상 출력 임피던스가 낮다는 점입니다. 그러므로 설정해놓은 출력이 그 다음 단계의 입력 임피던스와 무관하게 유지될 수 있다는 것입니다. 그러나 DIRECT-BYPASS 는 이펙트를 사용할 때에는 회로를 통해 낮은 임피던스의 출력이 되고, BYPASS 시에는 기타의 임피던스-즉 높은 임피던스가 됩니다. (액티브 기타의 경우는 출력임피던스가 낮습니다.) 그러므로 이펙터의 다음단계의 입력 임피던스가 높다면 아무 문제가 안되지만(대부분 정상적인 장비들은 입력 임피던스가 충분히 높습니다.) 만약 좀 낮은 임피던스의 입력에 연결할 경우에는 BYPASS 시의 출력이 좀 작게 줄어들게 됩니다. 하지만 DIRECT-BYPASS 는 원음을 100% 전달한다는 점 때문에 고급 EFFECTOR에서 선호되고 있습니다. ACTIVE-BYPASS 는 반도체 회로등을 통해 증폭을 한 상태이므로 사실상의 100% 원음이라고 볼 수 없으며, 실제로 게인을 많이 올리면 반도체 노이즈도 날 가능성을 가지고 있습니다. 만약 페달보드를 구성할 때 게인이 높은 드라이브 류를 여러개 연결하고자 한다면 DIRECT-BYPASS 인 제품을 앞쪽에 세팅하는 것이 유리합니다. 또한 드라이브류의 앞쪽에 비-드라이브류의 EFFECTOR를 세팅하려면 가급적 DIRECT-BYPASS 인 것이 잡음도 적고, 드라이브의 특성을 100% 내 줄 수 있습니다. 이러한 기술적 차이를 잘 알고 사용하시면 보다 좋은 사운드를 성공적으로 얻으실 것입니다.

 

 





 

상품 사용 후기

상품의 사용후기를 적어주세요.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두 보기 사용 후기 쓰기

상품 Q&A

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을 해결해 드립니다.

상품의 사용후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기타K 무이자 할부 이벤트 안내해 드 HIT[5] 기타K 2015-12-08 18426

모두 보기 상품 Q & A 쓰기

최근 본 상품

이전 제품

다음 제품